한 권의 책을 위한 시간 일독일박이 문을 엽니다.


세종대왕이 공직자에게 사색을 위해 주었던 사가독서(賜暇讀書)라는 휴가 제도가 있었듯이 예부터 책과 휴식은 늘 함께였습니다. 경복궁 서쪽 마을, 서촌에 예전부터 문인과 예술가들이 많이 머물렀던 이유도 아마 이 때문일 것입니다. 그래서 서촌은 유독 책과 관련이 깊습니다. 


여러 책방과 상점들을 지나 누하동의 좁은 골목길을 따라가다 보면 아담한 포도나무 아래 작은 한옥을 만날 수 있습니다. 일독일박(一讀一泊)은 그 이름처럼, 복잡한 생각과 하루를 벗어두고, 한 권의 책과 조용한 이야기로 온전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공간입니다.

"인간답게 지낸다는 것은 거대한 운명 앞에 스스로의 삶을 즐겁게 던지는 것이지요."

<우리가 아는 모든 언어> 존버거



일독일박은 작지만 다채로운 공간들로 알차게 구성되어있습니다.


우선 대문을 열고 들어서면 비밀을 품고 있을 것 같이 수줍게 자리한 중정을 만날 수 있습니다. 중정의 좌측에는 세심한 집기들로 꼼꼼하게 구성된 키친과 책과 음악으로 환대하는 거실을 볼 수 있습니다. 거실의 창호문을 책을 펼치듯 열면 책을 펼치듯 첫 번째 침실이 은밀하게 빛나고 있습니다.


첫 번째 침실은 한옥의 따뜻한 분위기와 중정의 단아한 자작나무가 반기는 아늑한 공간입니다. 중정의 우측은 다이닝으로, 다 함께 모여 식사와 다도, 그리고 책과 이야기로 가득 메울 수 있게 구성되었습니다. 다이닝에서 나와 원목의 사다리를 따라 올라가면 낮은 층고의 사적인 다락을 만날 수 있습니다.

"예전 책에 '여기서 행복할 것'이라는 말을 써두었더니 누군가 나에게 일러주었다. '여기서 행복할 것'의 줄임말이 '여행'이라고."

<모든 요일의 여행> 김민철



주방시설

냉장고, 가스레인지, 전자레인지, 전기포트, 토스터, 냄비, 프라이팬, 조리도구, 식기, 와인잔, 와인오프너가 구비되어 있습니다.
IOT


일독일박은 Siri를 통해 조명과 음악을 컨트롤 할 수 있습니다. 조명 밝기를 어둡거나 밝게 조절할 수도 있으며, 재생 중인 음악을 변경하거나, 원하는 불륨으로 설정할 수도 있습니다.
커피 드립백

일독일박에는 손수 커피를 내리며 갖는 여유를 즐기실 수 있도록 커피드립백이 준비되어 있습니다. 조작 방법은 드립 백 뒷면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.
주음야독

일독일박만의 맛과 향을 담은 드링크가 구비되어 있습니다. 서촌에 위치한 '참바'와 함께 만든 이 드링크는 일독일박에선 논 알코올로 즐길 수 있고, 참바에서는 알코올 칵테일을 만날 수 있습니다.
족욕

작은 정원과 함께 몸과 마음을 서서히 풀 수 있는 족욕탕이 마련되어 있습니다. 물의 온도와 소리를 즐기며 느긋한 시간을 한껏 즐겨보시기 바랍니다.

책갈피


책을 필사해볼 수 있는 일독일박 만의 책갈피가 있습니다. 마음에 드는 구절이나 문구를 적어보고 간직해보는 경험을 해보시기 바랍니다.

"검버섯과 주름이 '멋지다'라는 인상을 줄 수 있는 생활 방식을 갖는 것, 그것이 자연스러움이다."

<근사하게 나이들기> 하야시 유키오 외 1명



WELCOME RATE

-15% 혜택 안내

본 프로모션 페이지는 스테이폴리오 예약 서비스 이용 고객들을 대상으로 발송되는 프라이빗 혜택입니다.
프리오픈 혜택은 3일 간 제공 되며, 할인 혜택은 기간 종료 후 자동 제거 됩니다.

"우리가 할 수 있는 건 그저 시간을 받아들이는 것. 그러다 어느 순간엔 모든 게 고맙게 느껴질지도 모른다."

<힘빼기의 기술> 김하나


MEMBERS ONLY


- 본 초대장은 스테이폴리오 예약 서비스 이용자(2회 이상 방문)를 대상으로 발송되었습니다.
- 페이지에 명시된 프라이빗 혜택은 초대장을 수신한 멤버에게 단독 제공됩니다.
- 스테이폴리오는 스테이 이용 횟수 따른 다양한 프라이빗 서비스를 제공합니다.
- 멤버십 및 서비스 이용 문의 1670-4123


서울특별시 종로구 필운대로3길 11-1
ⓒ 일독일박

한 권의 책,

그리고 머물다.